다녀와서 유투브로 마녀 사냥 여러 에피소드를 봤습니다. 알바의 미래 Backbone을 작성하는데 잘 안되더라구요. 알바의 미래와 소득의 미래를 연작으로 만들고 싶은데 글이 안 써지니까 짜증이 나더군요. 그래서 유투브를 더 탐닉하게 된 것 같네요.

어쩌면 이건 시간을 낭비한 것이지요. 지금 당장 해야할 일을 하는 대신 뻘짓을 한거니까요. 쇼를 진행하기 위한 아이디어를 얻기 위해서라고 하기에는 너무 많이 봤어요.

그냥 그랬구나 하면서 넘어가려고 합니다. 자책해봐야 좋을 건 없으니까요. 아쉽게도 생산적이지 못한 하루를 보내니까 별로 할 말도 없군요. 오늘은 일찍 자야겠네요.

커뮤니티를 만들고 운영합니다

커뮤니티를 만들고 운영합니다